엄마의 품앗이 육아 본능
엄마의 품앗이 육아 본능
  • 칼럼니스트 박수영
  • 승인 2013.10.28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수보다는 소수의 열정적인 품앗이 멤버가 좋아요

[연재] A부터 Z까지 오감자극 엄마표 홈스쿨이야기

 

이사를 와서 이곳에서 새로운 품앗이를 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전에 하던 숲속 놀이 품앗이를 커뮤니티에 올렸다. 그리고 원하는 엄마들의 모집했는데 생각보다는 많이 보였다. 10명이 모집이 되었는데 첫날 수업을 하고 끝까지 열의를 가진 엄마가 또 다섯 명이 모였다.

 

품앗이를 늘 하면서 느끼는 것이지만 품앗이는 열정적인 사람만 끝까지 남아서 하는 모임으로 진행이 된다. 큰 돈이나 물질을 요구하는 것이 아닌 만큼 개인의 시간과 노력이 더해져서 만드는 모임이라 그런지 더욱 의미 깊고 열심히 하는 사람만 끝까지 꾸려가게 된다.

 

이번에도 열심인 엄마들이 다수 있었고 또한 공동육아나 새로운 교육에 대해서 지향하고 고민하는 엄마들이 많아서 품앗이 모임은 순항을 하고 있다.

 

첫날은 월드컵 공원에서 모였는데 날이 좋지 않아서 바람이 불어서 아이들과 스케치북에 낙엽으로 동물가면도 만들고 나만의 식물책자를 만드는데 너무나 힘이 들었다.

 

그래서 이번에는 바람이 불어도 실내가 있는 공원을 찾다 보니 수소문하여 독립문 공원을 알게 되었고 이곳에서 산책도 하고 숲놀이를 하였다. 고구마를 보고 관찰그림도 그리고 노끈을 이용해서 기차놀이도 하였다. 인근에 있는 도서관에도 책도 보고 추운 몸을 녹이기도 했다.

 

그리고 아쉬움 감이 있어서 엄마들과 밥을 먹으면서 육아고민, 아이들 교육고민을 나누었다. 사실 품앗이를 하면서 느끼는 것이지만 인원은 적으면 적을수록 좋다. 그리고 품앗이에서 설사 개인의 사정상 아이가 아프거나 집안에 일이 있어서 인원이 빠지더라도 모임을 꾸준히 꾸려가고 누군가 열심히 하고자 하는 의지가 있는 사람이 계속해서 장소를 정하고 모임 주제를 만들어서 공지를 하면 품앗이는 해체되지 않고 유지가 된다.

 

사실 품앗이는 말 그대로 품앗이도 내가 갖고 있는 것을 남과 나누고 배려하는 것에서 즐거움이 온다. 품앗이를 하면 혼자서 배울 수 없는 것들을 배운다. 남과 대화하고 어울리는 법을 배우고 함께 놀이 하는 법을 배운다.

 

이사를 와서 사실 이곳에 아는 사람은 없었지만 품앗이로 이렇게 사람들과 연결고리가 되어서 새로운 품앗이를 하다 보니 엄마의 품앗이 본능은 계속적으로 이어질 것 같다.

 

품앗이를 하면 사실 수업을 준비해야 되는 어려운 점, 리더로서 꾸려가야 되는 어려운 점은 있기 마련이다.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다 보면 나만의 노하우도 생기고, 또 품앗이를 하면서 하루가 다르게 달라지는 아이의 모습이나, 수업을 준비하면서 나름 준 전문가가 되어가는 엄마자신의 모습을 보면서 무료하고 나약해지기 쉬운 육아 생활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수 있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품앗이를 만들 때 함께 서로 대화하고 꾸려갈 수 있는 의지가 있는 사람이면 소수여도 상관없고 오히려 다수보다는 이렇게 열정적인 소수가 품앗이를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품앗이를 하기 위한 요소로는 나누는 것을 좋아하고 남을 배려하고 시간 약속을 잘 지키고 또한 열의가 있는 사람이 함께 한다면 더욱 좋을 것이다.

 

아이들을 위해서 시작한 품앗이지만 정작 엄마들과 교류하면서 엄마 자신도 얻어가는 바가 많이 때문이다.

 

고구마를 보고 진지하게 관찰그리는 아이와 고구마 관찰 그림 작품의 모습. ⓒ박수영
고구마를 보고 진지하게 관찰그리는 아이와 고구마 관찰 그림 작품의 모습. ⓒ박수영

 

비닐 노끈을 이용해서 묶어주고 안에 들어가서 함께 기차놀이를 하는 아이들의 신나는 놀이활동 모습. ⓒ박수영
비닐 노끈을 이용해서 묶어주고 안에 들어가서 함께 기차놀이를 하는 아이들의 신나는 놀이활동 모습. ⓒ박수영

 

◇ 품앗이 육아모임에서 했던 수업 주제들

 

1. 낙엽으로 가면 만들기

준비물: 스케치북, 가위, 테이프, 낙엽

 

만드는 방법:

 

1)스케치북에 토끼, 양 등 동물 그림을 그린다.

2)동물 그림을 오리고, 눈을 구멍을 동그랗게 잘라내어준다.

3)동물 가면위에 수염이나 귀, 뺨 등을 낙엽으로 오려서 테이프로 붙여주면 멋진 가면이 완성된다.

 

2. 고구마 관찰그림 그리기

 

준비물: 고구마, 종이컵, 크레파스, 스케치북

 

활동방법:

 

1)고구마는 종이컵에 담아둔다.

2)종이컵에 담긴 고구마를 보고 가족 고구마 그림을 그려본다. 아빠 고구마, 엄마 고구마, 내 고구마를 그리면서 관찰 그림을 그린다.

 

3. 노끈으로 만드는 기차

 

준비물: 비닐 노끈3미터

 

활동방법:

1)비닐 노끈을 묶어준다.

2)노끈 안에 다수의 아이들이 들어가서 앞에 선 아이가 '칙칙폭폭'기차 소리를 내면서 걸으면 함께 기차 노래를 부르면서 뛰어가고 걸어가고 함께 움직인다.

 

4. 식물로 꾸미는 제철 책 만들기

 

준비물: 식물 및 낙엽, 스케치북, 테잎, 크레파스

 

활동방법:

1)제철에 나는 들꽃 식물이나 낙엽을 수집한다.

2)수집한 들꽃, 식물은 스케치북에 테잎을 이용해서 붙이고 그림으로 꾸며주면 나만의 책 완성.

 

*칼럼니스트 박수영은 대학원에서 사회복지학을 전공하고 문화센터에서 프로그램 기획일을 하는 평생교육사로 근무했습니다. 아이 출산 후 육아맘으로 아이와 함께 놀이, 만들기 활동을 하면서 좋은 엄마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시민기자로 활동하고,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다른 사람들과 소통하는 것을 좋아하는, 행복한 세상을 열어가기 위해 노력하는 엄마입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8길 111 우명빌딩 2~4층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0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