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119, 스탠다드그래핀과 그래핀 필터 개발 위한 전략적 제휴 진행
수도119, 스탠다드그래핀과 그래핀 필터 개발 위한 전략적 제휴 진행
  • 윤정원 기자
  • 승인 2020.09.28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꿈의 신소재 그래핀 기술 주방 욕실 필터 적용으로 기존 필터 대비 월등한 성능 기대

【베이비뉴스 윤정원 기자】

수도119·스탠다드그래핀 전략적 제휴. ⓒ수도119
수도119·스탠다드그래핀 전략적 제휴. ⓒ수도119

수도토탈케어 전문 브랜드 ‘수도119’의 ㈜올케어(대표이사 최호식)가 전세계 그래핀 업체 중 최초로 NSF(National Sanitation Foundation) 인증을 취득한 ㈜스탠다드그래핀(대표이사 이정훈)과 그래핀 필터 개발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지난 25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올케어와 스탠다드그래핀은 공동 개발을 통해 스탠다드그래핀의 NSF인증 그래핀 기술을 적용한 수처리 전용 신소재 슈퍼그라파이트를 올케어 고성능 프리미엄 주방 욕실 정수 필터 신제품에 탑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꿈의 신소재라 불리는 그래핀은 육각형의 벌집 격자의 모양을 갖는 탄소원자로 이루어진 2차원 평면구조의 신소재다. 강철보다 200배 강하고 구리보다 100배 전기가 잘 통하는 한편, 높은 흡착성을 가져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용이 기대되는 소재로 알려져 있다.

NSF International은 세계보건기구(WHO)에서 공식 지정한 정수·식수 공인 인증기관으로 전문가들의 엄격한 검증 과정을 통과해야 인증을 취득할 수 있어 수처리 관련 글로벌 최고 수준의 인증기관이다.

수퍼그라파이트는 스탠다드그래핀의 핵심 그래핀 기술로 개발된 마이크로 크기의 탄소 소재로서 탁도, 복합유기물, 중금속, 오염물질 제거 능력이 탁월하고 세균 제거 능력까지 갖춰 수처리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

공동 개발되는 그래핀 정수 필터는 “수퍼그라파이트를 기본 소재로 하여 기존 활성탄 필터와는 차원이 다른 차세대 정수 필터로 평가된다”고 관계자는 말했다.

기존 필터 제품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고품격 트렌디 디자인과 샤워기, 세면대, 싱크대 패밀리 디자인 적용을 통한 시스템 케어 컨셉, 여기에 고성능 그래핀 기술까지 더해 출시 전부터 홈쇼핑, 온라인, 할인 양판점 등 많은 온오프 유통사들의 러브콜을 받고 있으며 이를 그래핀 필터 시장 개척의 발판으로 삼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케어는 지난해 인천 붉은 수돗물, 올해 수돗물 유충 사태 이후 사회적 문제로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는 노후 배관 관리에 대해 효과적인 솔루션을 제시하는 수도난방배관 전문 케어 서비스 선도 기업이다. 정부정책과제를 통해 자체 개발한 특허 청소장비와 정기적인 필터관리를 접목한 배관토털케어시스템을 활용해 깨끗한 수질 환경과 공기질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올 3월31일 수도법 개정안 공표 이후 수도관 세척 및 수도관망 개선에 대한 정부 지원 근거가 마련되면서 최대 수혜 기업으로 급부상했다.

스탠다드그래핀은 그래핀 소재 국제 표준을 주도하고 있는 그래핀 업계 대표기업으로 미국의 기술 전문지 ‘메뉴팩처링테크놀로지 인싸이트’ 톱10 첨단소재 기업에 선정, 미국 ‘실리콘 리뷰’가 선정한 ‘2020년에 주목해야 할 톱 50개 기업’에 선정, NSF 국제 수처리 인증, 국제화장품원료집 등재 등 다년간의 연구개발을 통해 미래 소재 산업을 이끌어갈 유망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스탠다드그래핀 이정훈 대표는 “국제적으로 공인되는 최고 수준의 수처리 인증을 취득한 만큼 뛰어난 성능의 정수필터가 나올 것이다. 이는 그래핀 기술이 일반 소비자들에게 생활 속에서의 그래핀을 경험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향후 다양한 분야에서의 적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수도119 최호식 대표는 “청결, 위생에 대한 개념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는 환경에서 그래핀 필터는 기존 필터의 한계를 뛰어넘는 차세대 필터로 평가할 수 있다. 정수필터 시장에 새로운 트랜드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사의 공동 개발을 통해 나오는 신제품은 올해 연말쯤 출시될 계획이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8길 111 우명빌딩 2~4층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1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