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육아종합지원센터, ‘우리아이 보육맘’ 맞춤형 육아상담 지원
부산광역시육아종합지원센터, ‘우리아이 보육맘’ 맞춤형 육아상담 지원
  • 전아름 기자
  • 승인 2022.06.17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로 심화된 양육갈등..'찾아가는 육아전문상담' 상담회기 확대 지원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우리아이 보육맘' 맞춤형 육아상담 지원. ⓒ부산광역시육아종합지원센터
'우리아이 보육맘' 맞춤형 육아상담 지원. ⓒ부산광역시육아종합지원센터

부산광역시육아종합지원센터(센터장 김정신)가 지난 16일 오후 12시 30분 우리아이 보육맘 육아플래너를 대상으로 2022년 상반기 슈퍼비전 및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센터는 이번 간담회에 육아플래너의 전문성과 역량 강화를 위해 김경미 동명대학교 상담심리학과 교수를 초청, 상담사의 자기 성찰과 상담사례를 공유하고 이후 사업방향을 논의했다.

부산시는 각 가정의 육아 어려움을 해소할 창구로 지난 2015년부터 '우리아이 보육맘' 사업을 추진해왔다. 부산시내 미취학 영유아를 둔 양육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육아상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리아이 보육맘 사업은 대표번호 1811-6561(육아여기)을 통해 육아고민과 경험을 공유하고 양육자가 필요로 하는 육아정보를 제공하는 ‘보육맘 육아콜’ 서비스와 전문상담 자격을 갖춘 육아플래너가 양육자가 원하는 장소로 찾아가서 전문육아정보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육아전문상담’ 서비스로 나뉘어 운영되고 있다.

특히 센터는 최근 코로나19로 육아스트레스와 양육갈등을 겪는 가정이 많아짐에 따라 '찾아가는 육아전문상담'의 상담회기를 확대해 지원하고 있다. 필요한 경우 양육코칭, 심리발달검사, 언어치료프로그램 등의 심화 상담을 제공하고, 연계기관에 의뢰해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등 다양한 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센터는 "팬데믹에서 앤데믹 전환에 대한 기대감으로 현재 ‘찾아가는 육아전문상담’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육아의 어려움을 해결하지 못하고 고립되는 가정이 없도록 촘촘하게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베이비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이비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베이비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베이비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베이비뉴스와 친구해요!

많이 본 베이비뉴스
실시간 댓글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78 경찰공제회자람빌딩 B1
  • 대표전화 : 02-3443-3346
  • 팩스 : 02-3443-3347
  • 맘스클래스문의 : 1599-0535
  • 이메일 : pr@ibabynews.com
  • 발행·편집인 : 소장섭
  • 사업자등록번호 : ​211-88-48112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1331
  • 등록일 : 2010-08-20
  • 일반주간신문등록번호 : 서울 다 10138
  • 등록일 : 2011-01-11
  • 저작권자 © 베이비뉴스(www.ibaby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개인정보보호 배상책임보험가입 (10억원보상한도, 소프트웨어공제조합)
  • Copyright © 2022 베이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babynews.com
ND소프트